완도해경, “바다를 지켜라” 유해화학물질 사고대응 합동훈련 펼쳐

완도
완도해경, “바다를 지켜라” 유해화학물질 사고대응 합동훈련 펼쳐
유해화학물질로부터 안전하고 깨끗한 바다... 우리가 지킨다
  • 입력 : 2023. 09.21(목) 14:40
  • 이정희 기자
완도해경, “바다를 지켜라” 유해화학물질 사고대응 합동훈련 펼쳐
[뉴스핑/이정희 기자]완도해양경찰서는 지난 20일 국민의 안전하고 깨끗한 바다를 위해 2023년도 유해화학물질 사고대응 합동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훈련은 완도항에 정박 중인 양식장관리선 화재발생, 적재 중인 염산용기 가열로 염화수소가스가 누출된 상황을 가상하여 실시했으며, 완도해경·완도군·완도소방서·해양환경공단 4개 기관에서 50여명이 참여했다.

주요 훈련사항은 긴급예인, 응급환자 인명구조, 경계구역 설정 및 주민대피, 누출물질 탐지, 가스확산방지 및 화재진압, 장비제독 및 폐기물처리 등으로 진행됐다.

완도해역은 유해화학물질 물동량이 없는 청정해역이나, 김양식장에서 파래 등 부산물을 제거하기 위해 불법이지만 가끔 유해물질인 염산을 사용하고 있으며, 해상유출시 물에 용해되어 방제작업은 불필요하다.

하지만, 염산은 화재로 인해 가열되면 염화수소가스 발생, 인체에 노출되면 호흡곤란, 피부괴사 및 화상 등을 유발할 수 있으므로 인근 주민 및 선박은 즉시 대피해야 하고 병원에서 의료 조치를 받아야 한다.

완도해경 관계자는 “이번 훈련을 통해 완도지역 재난기관 간 협력체제 강화 및 유해화학사고 대응장비를 공유할 수 있었다며, 깨끗하고 안전한 국민의 바다를 만들어 가겠다”고 전했다.
이정희 기자 newsping@newspi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