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해경, 지휘관 추석연휴 대비 해상치안 점검 나서

완도
완도해경, 지휘관 추석연휴 대비 해상치안 점검 나서
관할해역 취약지 및 해상교통량 밀집 지역 안전 확인
  • 입력 : 2023. 09.20(수) 08:59
  • 이정희 기자
완도해경, 지휘관 추석연휴 대비 해상치안 점검 나서
[뉴스핑/이정희 기자]완도해양경찰서는 지난 19일 다가오는 추석 명절 연휴를 앞두고 지휘관 주관, 경비함정을 승선하여 관할해역 해상치안 현장점검을 실시했다.

박 서장은 가을철 바다낚시 최성수기와 여객선 항차 및 낚시어선, 해양레저 활동이 증가할 것에 대비하여 중형함정(519함, 323함)에 직접 편승하여 완도항을 시작으로 취약 선박이 집중되는 여서도까지 해상치안 현장을 살폈다.

이번 점검은 추석 연휴 대비 관내 여객선항로 및 해상교통량 밀집해역과 해양사고 취약선박(불법 증·개축, 통발어선 등) 분포해역을 확인하기 위해 실시했으며, 관할 해상 치안요소(낚시어선 조업지 등) 점검 및 불철주야 근무하는 함정 직원들에게 자체 안전사고 예방 및 격려하는 소통의 시간도 가졌다.

또한, 주말 연안 행락객과 레저보트 낚시객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집중 순찰 강화와 복원성에 영향을 주는 불법 증·개축선박 등 취약선박에 대해 안전사고 선제적 예방에 힘써 줄 것을 주문했다.

완도해경 관계자는 “완도, 해남 등 관할해역에 추석명절 등 긴 연휴를 이용한 레저객 및 낚시객이 집중될 것으로 예상되어 현장점검을 나서게 된 것으로 해상 위험요소를 사전에 파악하여 사고예방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정희 기자 newsping@newspi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