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가 존중받는 국가책임 맞춤형 특수교육 실현”

교육
“모두가 존중받는 국가책임 맞춤형 특수교육 실현”
전남교육청, 2023년 전남특수교육 설명회 개최
  • 입력 : 2023. 01.31(화) 14:48
  • 이민철 기자
“모두가 존중받는 국가책임 맞춤형 특수교육 실현”
[뉴스핑/이민철 기자] 2023년 전남특수교육은 특수학교 교원, 학부모 등의 의견을 바탕으로 ‘모두가 존중받는 국가책임 맞춤형 특수교육’을 실현하는 방향으로 이뤄진다.

전라남도교육청은 31일 본청 중회의실에서 교육지원청 업무 담당 장학사, 특수학교 교감, 교원 등 40명을 대상으로 2023. 전남특수교육 설명회를 갖고 이런 내용의 올 한해 특수교육 기본계획을 밝혔다.

특수교육 업무 담당자의 효율적인 업무 추진을 위해 마련된 이날 설명회는 2023년에 달라지는 전남특수교육 운영 안내 및 업무 담당자들이 반드시 알아야 할 내용을 중심으로 진행됐다.

계획에 따르면, 올해 전남특수교육은 장애영유아 특수교육 지원체계 강화 특수교육 수요자 중심의 다양한 교육환경 조성 장애 특성별 맞춤형 지원으로 특수교육대상학생 역량 강화 등 3가지 목표 아래 이뤄진다.

이를 위해 통합교육 거점 유치원을 지정운영함으로써 장애영유아 교육지원을 강화하고 특수교육대상영유아 조기 중재 및 교육여건 개선을 위해 영유아 방과후과정 시간제근무 기간제교사를 지원한다.

또한, 장애 특성에 맞는 치료지원을 위해 교외방과후 활동비를 증액하고 특수교원 실무사 6명, 특수교육지원센터 순회교사 2명을 증원해 특수교육 수요자에 대한 개별 지원 및 순회교육 내실화를 꾀할 방침이다.

정선영 중등교육과장은 “최근 학생수 감소 추세 속에서도 특수교육대상학생은 해마다 증가하고 있어 특수교육의 중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다”며 “앞으로 장애 학생의 교육권 보장과 장애공감문화 확산을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할 것이다”고 말했다.
이민철 기자 newsping@newspi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