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권익위, 공공수영장 장애인 가족탈의실 설치 등 정책권고

광주
시민권익위, 공공수영장 장애인 가족탈의실 설치 등 정책권고
관련 부서 30일 이내 실행계획 수립해 광주 온 게시
  • 입력 : 2022. 11.24(목) 16:54
  • 이경춘 기자
시민권익위, 공공수영장 장애인 가족탈의실 설치 등 정책권고
[뉴스핑/이경춘 기자] 광주광역시 시민권익위원회는 24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제38차 전원위원회를 개최하고 시민들이 제안한 정책중 공감과 토론 등 일정요건을 갖춰 각 분과위원회에서 논의한 안건을 심의했다.

이날 위원회는 온라인 시민소통 플랫폼 ’광주온’을 통해 접수된 광산엘리체 주변 버스노선과 교통시설물 개선 광주금융복지상담센터 신설 광주복합쇼핑몰 적극 유치 시민권익위원회 조례개정 및 시민단체 보조금 중단 수영장에 장애인 가족탈의실 설치 복합쇼핑몰 민관협의체 구성 반대 등 시민 제안 8건을 집중 논의하고 이중 3건을 광주시에 정책 권고했다.

먼저 ‘광산엘리체 주변 버스노선과 교통시설물개선’ 제안에 대해서는 지난 10월27일 현장간담회를 추진한 결과 버스 노선 및 교통시설물 개선이 필요하다고 보고 인도가 미설치된 구간에 안전시설 설치 등 적극 보완할 것을 권고했다.

‘광주금융복지상담센터 신설’ 제안에 대해서는 2013년부터 ‘광주광역시 채무힐링행복상담센터’를 운영하고 있으므로 새로운 센터를 신설하기보다는 기존 센터의 기능 강화를 통한 센터 활성화가 중요하다고 판단했다.

다만 센터 명칭을 시민들이 이해하기 쉬운 명칭으로 변경할 필요성을 제시했다.

또 현재 운영 중인 신용보증기금, 서민금융진흥원 등 여러 연계 기관의 기능과 역할에 대한 적극적인 홍보 등의 기능을 강화해줄 것을 권고했다.

‘장애인 및 한부모 가정 등을 위한 공공수영장에 가족탈의실 설치 요청’에 대해서는 민선8기 정책기조인 사회적 약자에 대한 배려 및 편익 증진 측면에서 각 자치구에 1개소 이상의 가족탈의실 설치가 필요하다고 판단하고 가족탈의실이 한 곳도 없는 동구와 남구의 경우 각 1개소의 가족탈의실이 설치되도록 조치할 것을 권고했다.

더불어 가족탈의실이 구비되어 있는 공공수영장 정보 제고 및 홍보를 통한 수요자의 접근성 강화 등도 제안했다.

‘복합쇼핑몰 민관협의체 구성 반대’ 등 4건의 경우 광주시에서 민관협의체를 구성하지 않고 광주시 주관의 복합쇼핑몰 상생발전협의회와 ‘유통업상생발전법’에 따라 자치구에서 ‘유통업상생발전협의회’를 구성·운영해 지역 중소상공인의 상생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므로 심의가 종료됐다.

‘시민권익위원회 조례 개정 및 보조금 중단’에 대해서는 조례개정 사유가 부족하고 시의회에 내용을 전달해 검토할 필요가 있고 시민단체 보조금 중단은 구체적인 내용이 부족한 상황에서 판단할 수 없어 심의가 종료됐다.

광주시 시민권익위원회의 시민제안에 대한 개선방안을 권고 받은 관련 부서는 30일 이내에 개선 내용을 담은 실행계획을 수립해 시민권익위원회에 보고하고 실행계획은 시민광장 ‘광주온’에 투명하게 공개할 예정이다.

김양현 시민권익위원장은 “시민권익위원회는 시민과 행정의 원활한 소통을 통해 시민의 권익을 증진하고 시민들의 삶의 질이 개선되도록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경춘 기자 newsping@newsping.co.kr